정치경제사회

미 CNN, 트럼프 대통령 가족.. 흑인 조지 플로이드 시위대.. 백악관 앞 모여들자 지하벙커로 피신 / George Floyd protesters flock to White House, President Trump's family flees to underground bunker

[President Donald Trump of the United States of America]

 

It was later announced that US President Donald Trump once fled to an underground bunker as protesters the death of black George Floyd flocked to the White House.

US CNN broadcast quoted officials on the 31st local time that Trump, his wife, Mrs. Melania & his son Baron moved to the Emergency Room (EOC), called the underground bunker, on the night of the 29th when protesters arrived around the White House. Reported.

 

<US white House>

 

<해설>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흑인 조지 플로이드 비무장 흑인청년 죽음에 항의하는 미 국민들의 시위대가 백악관 앞으로 수많은 시위자들이 모여들자 한 때 백악관 지하벙커로 피신한 사실이 알려졌다.

미 CNN방송은 31일 현지시간 당국자들을 인용해 백악관 주변에까지 시위대가 당도했던 지난 29일 밤 트럼프 대통령과 부인 멜라니아 여사, 아들 배런이 지하벙커로 불리는 긴급상황실 <EOC>로 이동해 약 1시간 정도 있었다고 미 CNN 방송이 보도했다.

 

<They are fighting George Floyd protesters & the US police>

 

Reported by 

김학민 기자

Alexander U. : Assistant Journalist 

Kim Honge : Journalist 



정치경제사회

더보기
<청와대 청원게시판=인터뷰뉴스TV> 청와대 게시판.. '탈북자단체 박상학 대표' 등 북한으로 송환하라! '네티즌 시끌'
<탈북단체 박상학 대표> 북한 민주화 운동을 한다며 비라를 풍선으로, 드론으로 보내어서 순항하던 남북관계는 비무장 지대 인근 주민들의 생명과 재산을 언제 포탄이 떨어질지 모르는 전시상황으로 치닫고 있다. 이미 판문점 선언에서 적대적 비라살포, 확성기 방송금지는 이미 남북간에 최고급 영수회담에서 합의된 바 있다. 그러나 약속을 어긴 것은 바로 대한민국 정부다. 박상학같은 미꾸×지 한마리때문에 통일은 고사하고 전쟁위기에 직면해 있는 상황에서 표현의 자유 운운하며 이를 옹호하는 자들은 보수우파를 자칭하는 미래한국당및 소위 태극기 부대 등이다.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는 것이 중대한가?! 아니면 휴전선 부근 주민이 포탄세례를 받아 죽어가도 좋으니 허울좋은 표현의 자유운운하며 이를 옹호하고 정부는 정부대로 매우 미온적으로 비라살포를 미온적으로 못본채 하는 것이 옳은 것인가?! 박상학 같은 반통일 분자는 북한으로 보내어서 북한에 가서 민주화 운동을 하도록 보장해 주어야 합니다. 박상학이 무슨 돈으로 드론을 날리고 거금이 들어가는 자금의 출처가 어디인지 당국은 밝혀야 한다. 하루빨리 박상학을 강제로 북한으로 송환하라!! 박상학이 그토록 염원하는 민주화 운동

문화예술스포츠

더보기

방송연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