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사회

미 경제지 포춘(Fortune), 문재인 대통령 위대한 지도자 1위 선정!

미 포춘지, 문재인 대통령 '위대한 지도자'로 선정!

미국 경제지 ‘포춘(Fortune)’이 ‘2018년 세계에서 가장 위대한 지도자 50인’ 중 4위로 문재인 대통령을 선정했다고 발표했다. 이어 1위 부터 3위 까지는 조직과 단체 등이 선정돼 문재인 대통령은 전세계 위대한 인물중 사실상 1위에 등극했다.
 포춘지(Fortune)는 19일 공식 홈페이지에 해당 내용을 담은 명단을 공개했다. 포춘지는 '조직의 효율성을 배가하려 노력한 점'을 선정 기준으로 삼았다고 자세히 설명했다.

 

Good morning, Ladies & gentlemen!
This English Breaking News article is for foreigners 

 

'Fortune,' the US economic magazine, selected President Moon Jae-in as fourth among the world's 50 greatest leaders in 2018. In the first to third places, organizations & organizations were selected, and Pres. Moon jae-in was virtually ranked first among the world's figures.

Fortune released the list on the official homepage on the 19th. Fortune explained that the criteria were based on an effort to double organizational efficiency.

Thank you so much for reading & watching

 

Reported by 

Alexander U. : Assistant Journalist 

김홍이 외신전문기자 


인터뷰컬럼

더보기
(시사컬럼=인터뷰뉴스TV) 김의겸 전 청와대 대변인, '비례대표 출마'.. 다시 신발끈 고쳐 맨다
{다시 신발끈을 고쳐 맵니다} (김의겸 전 청와대 대변인이 시민과 대화를 하고있다) 청와대 대변인 시절 매일 아침 9시 대통령에게 언론 브리핑을 해드렸습니다. 제가 쓴 기사가 아닌데도 민망하고 죄송스러웠습니다. 대통령을 물어뜯거나 우리 사회의 분열과 갈등을 증폭시키는 기사가 태반이었습니다. 보수언론에 대고 할 말은 한다고 했는데 혼자서는 역부족이었습니다. 코로나 사태에서도 똑같은 일이 벌어지고 있습니다. 대통령의 침통한 표정이 떠오릅니다. 제가 열린민주당 비례후보로 나섰습니다. 언론 지형을 근본적으로 바꾸고 싶은 마음이 간절해서입니다. 지금처럼 소모적이고 전투적인 관계가 아닌, 생산적이고 균형 잡힌 관계를 만들어내고 싶습니다. 이를 위해 언론과 권력의 관계를 재정립하고 서로의 책임과 권한을 분명히 하는 입법작업이 필요합니다. ‘아니면 말고’식의 언론보도로 피해를 보는 경우는 없어야 합니다. 이를 위해 ‘징벌적 손해배상 제도’ 등의 도입도 검토할 때입니다. 더 근본적으로는 몇몇 가문의 정파적 이해관계가 고스란히 지면과 화면에 투영되는 구조를 개선해야 합니다. 쉽지 않은 일입니다. 언론과 척지고 싶은 사람은 아무도 없습니다. 하지만 제가 고양이 목에 방울을 달아

정치경제사회

더보기

문화예술스포츠

더보기

방송연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