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사회

<속보> 문재인 전 대통령과 한국을 방문 중인 조 바이든 대통령과의 21일 오후 6시 50분경 약 15분 정도(Moon은 참 좋은 친구)통화 밝혀!!!

Former President Moon Jae-in & US President Joe Biden, who is on an official visit to South Korea, had a 15-minute phone call around 6:50 pm on the 21st

<Former President Moon Jae-in is having a tea-time meeting with President Joe Biden at the White House during an official visit to US during his presidency>

 

Former President Moon Jae-in said in a phone call with President Joe Biden, who was visiting Korea for the US-Korea summit on the 21st, Welcome to Korea & it was regrettable that I was not able to say my resignation in person, but I'm grateful to be able to speak on the phone.

In a press release on the same day, Democratic Party lawmaker Yoon Geon-young, a close aide to former Pres. Moon Jae-in, said in a press release that former Pres. Moon Jae-in had a phone call with Pres. Joe Biden for about 10 minutes from 6:52 p.m. at his private residence in Pyeongsan Village, Yangsan-City, Gyeongnam. The call was attended by Suh Hoon, a former head of the Nat'l Security Office, and Choi Jong-gun, former first vice minister of foreign affairs.

In response to former President Moon Jae-in's welcome speech, President Biden also called him a good friend and said, I have a good memory of having the first summit at the White House a year ago & laying a historic foundation for strengthening the ROK-U.S. alliance. answered

 

<문재인 전 대통령과 조 바이든 대통령이 "우리는 참 좋은친구" 포토 포즈, 문대통령이 지난 미국을 공식 방문중 백악관앞 뜰에서 포토 포즈>

 

 

-해설기사-

문재인 전 대통령은 5월 21일 오후 6시경 한미정상회담차 방한 중인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과의 통화에서 한국방한을 진심으로 환영합니다. 이어 문 대통령은 퇴임인사를 직접 하지 못한 것이 아쉬웠는데 통화를 할 수 있게 돼 고맙게 생각한다고 전했다.

문재인 전 대통령의 더불어민주당 윤건영 의원은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문재인 전 대통령이 경남 양산시 평산마을 사저에서 오후 6시 52분부터 약 15분간 바이든 대통령과 전화 통화를 했다고 밝혔다. 이날 통화에는 최종건 전 외교 1차관 과 서훈  전 청와대 안보실장이 함께 배석했습니다.

문재인 전 대통령의 환영 인사에 바이든 대통령도 통화에서 문재인 전 대통령을 "참 좋은 친구"라고 부르며 1년 전 백악관에서 첫 정상회담을 갖고 한미동맹의 역사적인 토대를 만든 것을 좋은 기억으로 가지고 있다고 화답했다고 밝혔습니다.

 

 

❤️ Thank you for reading & waching folks♡

 

 

 

 

Reported by
Alexander Utt./외신 프리랜서기자
김홍이/뉴스탐사기자/전청와대출입기자

조설/국회출입기자

김학민/문화예술환경기자


인터뷰컬럼

더보기

정치경제사회

더보기
손혜원 전 의원, '목포 부동산 투기와 부패방지법, 4년 만에 17일 (목) "대법원 무죄 확정 판결!!!"
<손혜원 전 의원 (더불어민주당) 포토) "손혜원 전 의원, 4년전 검찰과 언론이 제게 뒤집어 씌운 ‘공직상 비밀을 이용한 투기꾼’이라는 누명을 오늘에서야 완전히 벗게 되었다고 소신을 밝혔다" 이어 손혜원 전 의원(더불어민주당)은 정치 검찰의 무리한 기소를 증명하고, 진실이 밝혀지는데 소비한 시간을 끌며 4년 동안 고통받는 긴 시간 그리고 강제수사와 비난에 시달렸던 저의 가족들, 지인들에게 미안함과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고 말했습니다. 따라서 손 전 의원은 목포에서 학업과 창성장 운영을 병행하며 열심히 살아가고 있는 조카를 생각하면 부동산 실명법 위반에 대한 벌금 판결은 매우 안타깝다며, 그에 대한 진실은 목포에 뿌리 내린 조카 둘과 목포에 헌신할 제 삶으로 증명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손혜원 의원은 지난 4년간 감사했습니다. 길고 지루했던 재판과정에서 많은 국민분들의 응원과 기도가 있어서, 저에겐 큰 힘이 되었으며 절대 잊지 않겠다고 밝혔습니다. 이제 무리한 기소와 의혹제기로 무고한 시민을 투기꾼으로 만든 언론과 검찰이 책임을 질 시간입니다. (무고와 형사처벌 민사상 손해배상 등을 세부적으로 검토해 고소할 예정이다) 따라서 다시는 저와 같은 일을 겪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