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사회

김동연 경기지사 당선자, 21일 오후 경기도지사 비서실장 '내부 공모' 밝혀!

<김동연 경기도지사 당선인 포토>

 

김동연 경기도지사 비서실장을 도청 내부 공모로 뽑도록 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김동연 당선자는 경기도지사 비서실장은 중요한 자리 라고 말하고 선거를 치르는 과정에서도 캠프 비서실장들은 후보의 대리인 역할을 할 정도로 중요한 역할을 맡았습니다만, 이제 도정을 맡게 되면서 도지사 비서실장에 맞는 역량과 내부 도정에 대한 이해와 당선자인 저와 함께 경기도 도민을 위해 헌신할 자세를 갖춘 내부사정을 잘아는 경험자 비서실장이 꼭 필요한다고 말했습니다.

따라서 김 당선자는 경기도청 공직자들을 깊이 신뢰하고 있다고 말하고, 선거 캠프에서 함께했던 분이 아니라 경기도에서 근무하는 현직 공무원 중에서 공모를 통해 비서실장을 선발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도정에 최적화된 적임자를 뽑아 비서실을 구성하겠다고도 밝혔습니다.

이어 경기도정과 경기도의 인사에서도 진심으로 ‘유쾌한 반란’을 일으키겠다고도 말했습니다.

따라서 김 당선자는 경기도정 수행을 씩씩하게 진행하면서, 의욕적으로 뒷받침해주실 비서실장 직급의 경기도청 공무원분들은 용기있게 많이 지원해주시길 기대합니다 라고 밝혔습니다.

 

 

 

 

 

 

 

김홍이/뉴스탐사기자/전청와대출입기자

김학민/국회출입사진기자

권오춘/국회출입기자



정치경제사회

더보기
전남도, 김영록 전남도지사는 31일 재안안전대책본부 방문 인명피해 제로화 총력 긴급 지시 밝혀!
<김영록 전남도지사 포토> 김영록 전라남도지사는 휴일인 31일 오후 전남도 재난안전대책본부를 긴급히 방문해 제5호 태풍 ‘송다’의 집중호우에 따른 산사태 등 대비를 철저히 해 인명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할 것을 지시했다. 태풍 ‘송다’는 이날 낮 12시 현재 중국 칭다오 남동쪽 약 370km 부근 해상에서 시속 17km 속도로 서북서진해 오후 9시께 한반도 서해 먼바다에서 열대저압부로 약화될 것으로 예보됐다. 그 영향으로 전남 해역에 태풍과 풍랑 주의보가, 내륙 곳곳에는 호우 및 강풍 주의보가 내려졌다. 8월 1일까지 전남지역에 50~100mm의 비가 내리고, 특히 남해안은 최고 200mm, 지리산 부근은 250mm의 폭우가 쏟아질 것으로 보인다. 이에 따라 김영록 지사는 “최근 기후변화로 인해 집중호우 가능성 등이 매우 크다”며 “비록 태풍 ‘송다’의 강도나 규모가 약하다 하더라도 긴장감을 갖고 대비태세를 철저히 할 것”을 당부했다. 이어 “지난달 수도권과 중부지방이 장마 영향권에 들어 많은 비가 내리면서 출퇴근길 교통 혼잡과 산사태, 건설 현장 근로자 사망 등 많은 인명과 재산 피해를 입었다”며 “이번 태풍은 소형이지만, 전남지역에 강풍을 동


방송연예

더보기
탄생100주년 장소팔 만담가의 부활 웃자 서울을 시작으로 '함께웃는 대한민국'
탄생100주년 장소팔 만담가의 부활 웃자 서울을 시작으로 '함께웃는 대한민국'캠페인을 펼치는 만담 보존회 장광팔 회장 2022년 8월8일 16시 3.1운동의 발상지 천도교 수운회관에서 국민만담가 장소팔선생 탄신100주년을 맞아 '웃음의 날' 선포식과 함께 기념행사가 펼쳐진다. 해방후 국민 모두가 어려웠던 시절 웃음과 해학으로 우리들에게 꿈과 희망을 심어주었던 장소팔선생은 고춘자선생과 콤비를 이루어라디오 시대에 최고의 스타였다.만담이란 일제의 침략으로 궁중의 소학지희가 민간의 재담이 자연스럽게 어우러져 발생한 서울의 이야기 문화이다. 장소팔선생은 만담을 민요와 접목시켜 민요 만담의 장르를 정착시킨 희극 1세대 선구자이다. 이후 만담은 코미디를 거쳐 개그로 변천하여 대중들의 사랑을 받았으나, 지금은 반목과 대립의 어두운 사회분위기의 영향으로 공중파에서조차 웃음 프로가 사라지는 등 쇄락의 길을 걷고 있다.이에 장소팔선생 기념 사업회에서는 선생이 태어난 서울시와 종로구 그리고 서울문화재단과 함께 '웃자 서울'을 시작으로 전국을 순회하며 '함께 웃는 대한민국' 캠페인을 펼치게 된 것이다. 또한 사라져가는 서울의 재미있는 이야기 문화 만담의 확장을 위해장광팔 회장은 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