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연예

'비비각시' 가수 서정아 BS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 체결

 

신안군 압해도 전설을 노래한 ‘비비각시’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가수 서정아가 매니지먼트 및 방송 콘텐츠 기획사 BS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을 체결하고 활발한 활동을 예고하고 있다.

 

유튜브 조회 수 600만을 넘기며 대중들에게 큰 관심을 받고 있는

그녀는 KBS 드라마 삽입곡 ‘북경 내사랑’의 OST로 데뷔하여 이후

 ‘쏩니다’를 발표하며 제2의 장윤정으로 불리기도 했으나 갑작스런

갑상선 암 선고로 잠시 활동을 중단하기도 하였다.

이후 병마를 이겨내고 새롭게 방송 과 공연을

통해 활동을 재개 하였고 2014년 전남 신안군 압해도의 전설을

노래한 ‘비비각시’를 발표하며 대중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기해년 올해에는 5월11일 신안군 압해도에서 제1회 비비각시

가요제를 개최하고 이를 기리기 위해 노래비가 세워지기도 한다.

 

서정아의 새로운 가족이 된 BS엔터테인먼트는 그녀의 영입으로

 ‘오늘밤’의 주인공 가수 김민채와 함께 많은 팬들에게 진정성

있는 음악을 선사하고 BS엔터테인먼트가 기획한 KBS N의 신규

프로그램 ‘추가열의 콘서트Q'를 통해 새롭게 호흡을 맞춰갈 예정이다.

 

Reported by 송지원 기자 / 김학민 선임기자 

 


인터뷰컬럼

더보기
<인터뷰뉴스TV> 김민웅 경희대 교수, 윤미향을 지지한다.. 지난 30년 일제의 만행 정면규탄 '시민 인권 독립운동가'
(김민웅 경희대학교 교수) (윤미향 정의연 대표, 국회의원 당선자) 김민웅 교수, 나는 윤미향을 지지한다. 나는 지난 30년 동안 일제의 만행을 정면으로 규탄하고 진실을 위해 온몸을 던져 전력으로 싸워온 윤미향을 지지한다. “만일” 윤미향에게 법적 책임을 져야할 상황이 생겨나면 그 역시도 함께 책임을 나누는 자세를 취할 것이다. 그 책임은 부정을 옹호하겠다는 것이 아니라 비난과 규탄을 나 또한 받는 것을 의미한다. 그녀가 그간 겪어온 어려운 상황에 관심을 가지고 함께 해오지 못했던 책임이 있기 때문이다. 이 운동이 얼마나 중요한가를 알면서도 그의 손 한번 제대로 잡고 격려하지 못한 것을 깊이 깊이 반성한다. 시민운동이 고치고 돌아봐야 할 것이 어디 한 두가지겠는가. 그러나 그것이 곧 이 운동의 결격사유가 되는 것은 결코 아니다. 윤미향이 자신의 목소리로 자신을 방어할 수 있는 권리는 최대한 그리고 반드시 존중되어야 한다. 그 권리는 어떤 경우에도 묵살될 수 없는 민주주의 사회의 인권이자 기본권이다. 나는 진심으로 윤미향을지지한다. Reported by 김학민 기자 배수원 사진기자 권오춘 사진기자 김홍 기자

정치경제사회

더보기

문화예술스포츠

더보기

방송연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