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컬럼

국회 기자회견, "이재명 후보의 조폭연루설"... 김남국ㆍ이수진 의원(더불어민주당), 국민의힘이 제기한 이 후보 조폭연루설 결국 하나둘씩 거짓임 밝혀져 논란!!

<김남국ㆍ이수진 의원 국회에서 이재명 후보의 조폭연루설 거짓임이 밝혀져 기자회견을 하고있다>

 

오늘 10일 국회에서 이재명 후보의 조폭연루설이 결국 하나둘씩 거짓임이 드러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그제(8일) 이재명 후보에게 돈을 전달하라고 박철민에게 사주한 것으로 알려진 이준석 전 코마트레이드 대표는 언론인터뷰를 통해 박철민이 10억 원을 제시하며 허위 제보를 부탁했다고 반박했습니다.

이 전 대표는 박철민과 전혀 친분이 없고 코마트레이드 직원도 아니었다고 주장했습니다. 또한, 이 전 대표의 변호사에게 전달한 7~8건의 편지에서 박철민은 ‘윤석열 후보가 당신을 도와줄 것’, ‘국민의힘 검증팀에서 당신의 비리를 다 검증해놨기 때문에 협조를 안 하면 다칠 것’이라는 취지의 내용이 담겨 있었다고 설명했습니다. 박철민은 자신의 아버지가 국민의힘 소속 박용승 시의원임을 강조하는 발언도 했다고 주장했습니다. 

박철민의 발언 중 윤석열 후보와 국민의힘을 언급한 부분이 과연 박철민 혼자 생각하고 말한 건지 의심이 듭니다.

앞서 국민의힘 김용판 의원은 국정감사에서 돈뭉치 사진을 공개하며 이재명 후보의 조폭연루설을 제기했고 국민의힘의 장영하 변호사는 박철민의 진술을 언론에 공개한 바 있습니다. 

그러나 김용판 의원이 제시한 사진은 박철민의 페이스북에서 본인이 사채업과 렌터카업을 통해 번 돈임을 증명하기 위해 올린 사진과 동일하여 그 주장의 신빙성에 대해 의심을 샀습니다.

또한, 장영하 변호사가 언론에 공개한 박철민의 주장은 국정감사장에서 공개된 녹취에서 거짓임이 드러났습니다. 박철민은 본인의 친구도 이재명 후보에게 돈을 전달했다고 했는데 국정감사장에서 공개된 녹취에는 해당 인물이 이재명을 본 적도 없다고 하였습니다. 심지어 장영하 변호사는 해당 인물과의 대화에서 박철민의 진술이 “왔다 갔다” 한다며 진술의 신빙성을 의심했습니다.

그뿐 아니라 박철민이 두 번째로 공개한 돈다발 사진은 어설프기 그지없었습니다. 박철민은 사진 속의 금액이 3억 7천만 원이라고 주장했는데 수표 색깔과 돈다발 묶음의 개수를 볼 때 금액은 3천 7천만 원보다 훨씬 부족한 듯 보였고 수표의 번호는 지워져 있었습니다. 수표의 번호를 공개했다면 수표가 누구에게 흘러 들어갔는지 바로 알 수 있을 텐데 지운 이유가 의심스럽습니다. 또한, 어떤 사람도 추적이 쉬운 수표를 뇌물로 주지는 않을 것입니다.

지난 10월 19일 윤석열 캠프에서는 이재명 후보의 조폭 연루설을 기정사실화 하면서 이재명 후보의 성남시장 재직시절 집무실에서 찍은 사진을 문제 삼았습니다. 시장실 책상에 다리를 올리고 찍은 사진 속의 주인공이 국제마피아 조직 중 한 명이라는 것입니다.

당시 성남시장이었던 이재명 후보는 시장실을 개방하여 시민 누구나 방문해 사진을 찍을 수 있도록 하였고 이 사실은 여러 언론 보도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국민의힘의 전신 한나라당 소속 이대엽 시장의 집무실 크기는 314㎡로 100명을 수용할 수 있었습니다. ‘아방궁 시장실’이라는 오명이 있었고 이재명 후보는 성남시장으로 부임하면서 제일 먼저 집무실을 북카페로 만들고 시민들에게 개방했습니다. 2013년에만 13만 7,825명이 다녀갈 정도로 시민들에게 인기 있던 곳을 윤석열 후보는 기본적인 사실 확인도 없이 악의적으로 매도하고 상대 후보에 대해 근거 없는 의혹을 제기했습니다. 

전형적인 정치꾼들의 행태이고 상대 후보에 대해 보복을 운운하는 윤석열 후보의 수준입니다.

상대 후보에 대해 근거 없는 공작정치를 하는 국민의힘과 윤석열 후보는 아직도 네거티브를 일삼던 과거 정치에 머물러 있습니다. 정책보다는 정쟁을, 미래보다는 과거에 머물러 보복이나 운운하는 그들의 행태에 진저리가 쳐집니다. 

정확한 근거도 없이 주장만 하는 박철민과 기본적인 사실 확인도 없이 박철민의 일방적인 주장을 가지고 의혹을 제기하는 윤석열 후보에 대해 경고합니다. 악의적인 왜곡과 모략을 멈추고 민생을 챙기라고 말했습니다.

 

 

2021년 11월 10일

더불어민주당 김남국, 이수진 의원

 

 

 

 

 

Reported by

김학민/국회출입사진기자

강동희/문화기후환경기자

김홍이/전청와대출입기자



정치경제사회

더보기
김민철 의원(더불어민주당 의정부 을),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위원에 선임 밝혀!
<김민철 의원 더불어민주당은 찾아가는 적극입법서비스로 지역 주민들로 부터 찬사를 받고있다> 김민철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의정부시을)이 제21대 국회 하반기 국토교통위원회(이하 국토위) 위원으로 선임됐다. 22일 여야 합의를 거쳐 이뤄진 국회 상임위원회 배분을 통해 김민철 의원은 21대 국회 하반기 주택,토지,건설 등 국토분야와 철로, 도로, 항공 등 교통분야를 다루는 국토위에 활동하게 되었다. 최근 국토균형발전이 쟁점이 되고 있고, 경기북부지역의 개발낙후로 인한 균형발전 필요성이 강하게 제기되는 상황에서 김민철 의원의 역할이 주목된다. 또한 의정부시의 교통여건과 주거환경 개선 등 지역현안이 산적한 상황에서 인프라 개선에도 많은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가 된다. 김민철 의원은 이러한 기대에 발맞춰 “하반기 국토위 위원으로 활동하며 의정부시의 주거환경 개선과 GTX-C 등 교통현안 해결에 앞장설 것”이라며 “21대 전반기 원내부대표 경력과 행안위, 운영위, 정개특위 등 다양한 상임위 경험을 살려 국토위에서도 정책대안 마련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민철 의원 찾아가는 적극적인 현장 입법서비스 의정부시 을 주민들과 대화 포토> Repo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