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군가를 위한 위로곡 ‘동철아’로 돌아온 가수 정재형 

누군가를 위한 위로곡 ‘동철아’로 돌아온 가수 정재형 

어려운 시기를 겪고 있는 모든 이들을 위한 위로에 노래 

‘동철아’로 ‘맴맴’의 주인공 정재형이 돌아왔다. 

히트제조기로 알려진 작곡가 김동찬이 심혈을 

기울여 만든 앨범으로 2년간 전국을 누비며 방송에 전념해온 

그는 우연한 기회에 중독성 강하고 가사에서 주는 

신선함과 말하고 싶었던 내용에 매력을 느껴 함께 

참여하여 싱글앨범으로 제작했다. 

친한 친구에 이름으로 만들어진 ‘동철아’는  

챌린지 이벤트를 준비하고 있는데 각자의 이름이나 혹은 

지인에 이름으로 변경하여 열심히 잘살아 왔다고  

칭찬하는 느낌으로 불러 영상으로 업로드 해주면 

랜덤 박스를 보내주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누구나 동감할만한 내용에 가사에 1절과 2절이 반복되는 

가사 그리고 무엇보다 그 누구에 노래가 아니라 나 자신에 

얘기를 부르는 느낌은 이 노래에 매력이며 따라부르기 

너무나 편한 노래라는 생각이 든다. 



정치경제사회

더보기
김민철 의원(더불어민주당 의정부 을),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위원에 선임 밝혀!
<김민철 의원 더불어민주당은 찾아가는 적극입법서비스로 지역 주민들로 부터 찬사를 받고있다> 김민철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의정부시을)이 제21대 국회 하반기 국토교통위원회(이하 국토위) 위원으로 선임됐다. 22일 여야 합의를 거쳐 이뤄진 국회 상임위원회 배분을 통해 김민철 의원은 21대 국회 하반기 주택,토지,건설 등 국토분야와 철로, 도로, 항공 등 교통분야를 다루는 국토위에 활동하게 되었다. 최근 국토균형발전이 쟁점이 되고 있고, 경기북부지역의 개발낙후로 인한 균형발전 필요성이 강하게 제기되는 상황에서 김민철 의원의 역할이 주목된다. 또한 의정부시의 교통여건과 주거환경 개선 등 지역현안이 산적한 상황에서 인프라 개선에도 많은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가 된다. 김민철 의원은 이러한 기대에 발맞춰 “하반기 국토위 위원으로 활동하며 의정부시의 주거환경 개선과 GTX-C 등 교통현안 해결에 앞장설 것”이라며 “21대 전반기 원내부대표 경력과 행안위, 운영위, 정개특위 등 다양한 상임위 경험을 살려 국토위에서도 정책대안 마련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민철 의원 찾아가는 적극적인 현장 입법서비스 의정부시 을 주민들과 대화 포토> Repo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