탄생100주년 장소팔 만담가의 부활 웃자 서울을 시작으로 '함께웃는 대한민국'

 

탄생100주년 장소팔 만담가의 부활 

 

 웃자 서울을 시작으로  '함께웃는 대한민국'캠페인을  펼치는 만담  보존회 장광팔 회장 2022년 8월8일 16시 3.1운동의 발상지 천도교 수운회관에서 국민만담가 장소팔선생 탄신100주년을 맞아 '웃음의 날' 선포식과 함께 기념행사가 펼쳐진다.

해방후 국민 모두가 어려웠던 시절 웃음과 해학으로 우리들에게 꿈과 희망을 심어주었던 장소팔선생은 고춘자선생과 콤비를 이루어라디오 시대에 최고의 스타였다.만담이란 일제의 침략으로 궁중의 소학지희가  민간의 재담이 자연스럽게 어우러져 발생한 서울의 이야기 문화이다.

장소팔선생은 만담을 민요와 접목시켜 민요 만담의 장르를 정착시킨 희극 1세대 선구자이다.

이후 만담은 코미디를 거쳐 개그로 변천하여  대중들의 사랑을 받았으나, 지금은 반목과 대립의 어두운 사회분위기의 영향으로 공중파에서조차 웃음 프로가 사라지는 등 쇄락의 길을 걷고 있다.이에 장소팔선생 기념 사업회에서는 선생이 태어난 서울시와 종로구 그리고 서울문화재단과 함께  '웃자 서울'을 시작으로 전국을 순회하며 '함께 웃는 대한민국' 캠페인을 펼치게 된 것이다.

또한 사라져가는 서울의 재미있는 이야기 문화 만담의 확장을 위해장광팔 회장은 전통 민요만담의 계승 발전은 물론, 사회풍자 만담극 '테스형수'를 지난 6월18일 인사아트홀에서선보여 만원사례를 이루었고,이후 종로구청지원으로 책 읽어주는남자 전기수와 변사의 진행으로조선조 말 민중들의 풍류와 일제강점기 모던걸, 모던보이들의 희로애락을그린 '경성구락부'를 6월25일 같은 장소에서 성황리에 무대에 올린 바있다.

이어 차기작으로는리어커를 탄 리어왕' 등젊은이들의 입맛에 맞는 만담 콘텐츠를 계속개발하여 소통할 작정이란다.

<웃자 서울> 캠페인의일환으로 천사(1004분)들의 웃는 얼굴의모자이크로 장소팔선생의 웃는 얼굴을 시각디자인한 작품을선보이는 한편.'웃는 입'을 디자인한 마스크를 서울시민은 물론 대한민국, 나아가서 전세계인에게 퍼뜨릴 야심만만한 프로젝트를 진행중이다.

 

김학민문화예술환경기자  /  김홍이  전)청와대출입기자


인터뷰컬럼

더보기

정치경제사회

더보기
<뉴스토마토 여론조사와 인터뷰뉴스 평론> "이재명 신뢰 48% vs 검찰 수사 신뢰 39.8 여론조사"... 검찰, 보수언론, 민주당의 반대파 의원들에 대한 '탄핵성' 지표 밝혀"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당대표가 재래시장 방문 서민층의 시민들과 접촉 애로사항을 듣고있다> 뉴스토마토가 미디어토마토에 의뢰한 여론조사 결과가 아래와 같습니다. 뉴스토마토의 여론조사, 국민들이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당대표에 대한 검찰수사에 대해서 윤석열 정부의 '정치보복'임을 또렷이 가리키고 있다. 이어 윤석열 정부의 검찰이 특정 수사에 대해 40%미만의 신뢰도를 보인 검찰은 사실상 국민들로부터 '탄핵'당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며, 마찬가지로 '조중동 등 보수매체' 또한 그렇게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당대표에 대해 집요하게 악선전을 주구장창 해 댔으나, 국민들이 이들 언론을 믿지 않고 있다는 증거이자 보수언론에 대해 분명한 강력 경고를 보내고 있다는 지표이기도 하며, 따라서 현재의 정당 지지율을 보면, 민주당 51.3% 국힘당 31.7%로 정당지지율 조사에서, 거의 20%포인트 차이를 내고있으며, 처음으로 50%를 넘겼다. 또한 해설이 많아질 수 있는 대목이다, 분명한 건 이재명 당대표의 민주당이 실제로 강력한 힘을 발휘하며 국민들로부터 신뢰를 받고있으며, 이재명 대표가 이끄는 더불어민주당이 신뢰를 지속적으로 쌓아가고 있는 수치로 여론조사 결과이다. 따라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