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컬럼

이철희 의원 (더불어 민주당) 전국 어린이 놀이터 음주금지 법안(현 흡연만 던속대상) 법안 상정!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소속 이철희 의원(더불어민주당, 비례대표)은 놀이터 등 어린이놀이시설에서 음주를 금지하는 내용의 「국민건강증진법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 발의했다.

 

 

현행법상 어린이놀이시설은 금연구역으로 지정되어 금연구역 표지가 설치된다. 그러나 음주에 대한 규제는 없다. 지난해 서울시 설문조사에 따르면 80.7%의 시민이 공원 내에서 음주가 금지되어야 한다고 답변했고, 71.8%가 공원 내 음주 행위를 금지하는 법률 개정이 필요하다고 응답했다. 다수의 서울 시민이 공원 내에서의 음주 제한의 필요성에 공감하고 있는 것이다.

현재 전국 244개의 지자체 중 76개에서 어린이놀이시설이나 공원에서의 음주를 금지하는 조례를 시행하고 있다. 하지만 조례마다 금주 지정 구역의 기준이 다르고 처벌 등 제재규정이 없어 실효성이 없다는 문제점이 제기되어 왔다.

 

이철희 의원이 발의한 이번 개정안은 「어린이놀이시설 안전관리법」에 따른 어린이놀이시설을 금주 구역으로 지정하는 것을 골자로 한다. 어린이놀이시설은 어린이놀이기구(그네, 미끄럼틀, 공중놀이기구, 회전놀이기구 등)가 설치된 실내 또는 실외의 놀이터를 의미한다.

 

이 의원은 “어린이 안전을 생각할 때 흡연 못지않게 음주도 위험이 크다. 안전하고 쾌적한 어린이 놀이 공간을 위해 어른들이 지켜줘야 할 최소한의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번 개정안은 더불어민주당 기동민, 김민기, 김부겸, 김해영, 남인순, 박정, 백혜련, 서영교, 윤준호, 신창현, 정세균, 정은혜 의원, 바른미래당 박선숙 의원, 정의당 이정미 의원, 무소속 김경진 의원 등 15명이 공동발의했다.

 

최동영 기자 

김홍이 기자 


인터뷰컬럼

더보기
코로나 19로 대한민국을 빛내는 인물 1 번째 방역그룹 예주(주) 김병열회장
대한민국 빅 이슈 방역업체 탐방 인터뷰 코로나 19로 대한민국을 빛내는 인물 1 번째 방역 그룹 예주(주) 김병열회장 - 기독교 정신을 기반으로 한 방역사업은 가족의 사랑으로 일궈진 결정체 김학민기자: 김병열회장님 어떻게 방역사업을 하게 된 계기가 되었는지요 김병열회장: 마스크 원단사업을 하다가 자연스럽게 마스크 사업과 마스크 기계제작 세정제 사업 등 방역사업에 뛰어들게 되었는데요 혼탁해져가는 방역 시장에 정도로 가보자하는 생각이 실천으로 옮겨지게 된 계기가 되었습니다 김학민기자: 예주라는 회사명으로 전 세계에 알리려고 하는 이유가 있는지요 예주 예쁜 이름인데요 혹시 예주가 사모님 아니면 따님 이름인가요 김병렬회장: 하하 아니요 기독교인으로 예수가 주인이라는 뜻을 줄여 예주라는 업체 명으로 지었는데 주위 분들이 궁금해서 질문을 하고 있어요 저의 신앙관의 모토이기도 하고요 김학민기자: 깊은 뜻이 있었네요 고향은 어디 인지요 가족관계는 어떻게 되는지요 김병열회장: 예 서울 강동구 암사동 토박이입니다. 서울 방일동에서 평생 농사를 지으셨던 아버님은 3년 전에 하늘의 부름을 받으셨고 신실한 기독교인이신 어머님은 순복음교회 권사입니다 집사람은 피아노를 전공하고 학원을

정치경제사회

더보기

문화예술스포츠

더보기

방송연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