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사회

은평구, 임영웅 팬클럽 영웅시대 후원 ‘이웃돕기 성금 전달식’ 개최... 29일 저소득 가구 위한 성금 530만 원 기부 밝혀!

<김미경 은평구청장 오른쪽으로 부터 다섯번째와 톱가수 임영웅 팬클럽 회원들과 함께 포터>

 

김미경 은평구청장은 지난달 29일 가수 임영웅 팬클럽 ‘영웅시대’에서 후원하는 사랑의 이웃돕기 성금 전달식을 열었다고 밝혔다.

영웅시대는 성금 530만 원을 지역 저소득 가구를 위해 써달라며 전해 왔다. 기부받은 성금은 2023년 나눔네트워크 사업을 통해 어려운 이웃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임공주 영웅시대 방장은 “우리 주변의 이웃들에게 따뜻한 마음을 전달할 수 있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이웃들을 향해 많은 관심을 가지고 더욱 힘쓰겠다”고 전했다.

김미경 은평구청장은 “어려운 시기에도 지역 발전을 위해 후원금을 전달해 주셔서 깊이 감사드린다”며 “나눔을 전파하는 지역사회를 만들어 가도록 더욱 최선을 다하겠다”며 감사의 뜻을 밝혔습니다.

 

 

 

 

 

 

 

 

Reported by

강동희/문화예술환경기자

김홍이/뉴스탐사기자/전청와대출입기자

 


인터뷰컬럼

더보기
김용민 목사의 시사컬럼... 한겨레 신문의 취지와 다른 기득권세력에게 날카롭지 않아 좋은 신문??
김만배씨로부터 돈 받았다는 한겨레 간부는 유력한 차기 편집국장감이고, 비유하자면 국장실 문턱까지 간 인물이라고 한다. 한겨레 내부에서는 개인의 일탈로 봐주기를 바랄지 모르겠다. 그러나 그사람만이겠나, 싶은 게 민주시민들의 시선이다. 최근 업계 관계자로부터 들은 이야기에 따르면 한겨레가 이제 '진영의 입장을 대변하지 않는 신문' 즉 '(모두에게) 좋은 신문'으로 가기로 했다고 결의했다고 한다. 한겨레의 취지와 달리 '좋은 신문'은 기득권세력에게 날카롭지 않아 좋은 신문, 광고주에게 눈에 가시가 되지 않아 좋은 신문이 될 것이다. 종이신문을 아무도 안 보는 시대임에도 한겨레에 대기업이 또 정부가 광고를 준 것은 한마디로 '보험용'이다. 제도권의 한 중심에 있고, 삐딱한 한겨레를 관리하는 차원? 그런데 그 삐딱함을 버리시겠다? 한겨레가 사죄하는 길은 해당 간부에 대해 징계하는 것으로 그치는 게 아니라 옛맛을 되찾는 것이다. 시민의 뜨거운 지지를 얻고 그래서 권력자로 하여금 (절반의 국민에게 폭로될 자신의 비위에) 아침을 두려워하게 해야 한다. 그걸 못한다면 한겨레는 '가난한 조선일보'의 운명을 면할 수 없을 것이다 라고 밝혔습니다. Reported by 김학민/국

정치경제사회

더보기
은평구, 김미경 은평구청장은 찾아가는 적극행정서비스로... 청년 구직난 해소를 위한 ‘청년일자리사업’ 참여 기업·단체.. 9일~16일까지 모집 밝혀!
서울 은평구(구청장 김미경)는 청년 구직난 해소를 위한 ‘2023년 지역인재 육성 청년일자리사업’에 참여할 기업·단체를 9일부터 오는 16일까지 모집한다고 밝혔다. ‘지역인재육성 청년일자리사업’은 지역사회에 필요한 다양한 서비스를 청년 일자리로 기획해 제공하는 사업이다. 은평구는 올해 청년일자리 사업을 ‘지역주도형’과 ‘은평형’으로 나눠 추진한다. 청년에게 적합한 지역 일자리를 발굴·제공하고, 참여기업에는 근무할 청년을 배치하고 인건비의 90%를 지원한다. 참여 대상은 은평구 소재 기업과 단체(시설)로 지역특화, 사회적경제, 지역사회공헌 등과 연계한 일자리를 제공할 수 있어야 한다. ‘지역주도형’ 분야에서는 상시근로자 5인 이상 사업장 4곳을 모집하며, 3월부터 청년을 배치해 연말까지 10개월간 지원한다. ‘은평형’ 분야는 사업장 6곳을 모집, 4월부터 연말까지 9개월간 청년을 배치해 지원한다. 신청 방법은 9일부터 오는 16일까지 구청 사회적경제과로 방문 또는 이메일로 신청하면 된다. 참여기업은 서류심사, 현장실사, 면접 심사를 통해 사업 목적의 적절성, 효과성, 필요성, 대표자 추진 의지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선정된다. 기타 궁금한 사항은 구 홈페이지


방송연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