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컬럼

이재명 대통령 경선후보, 9월 4일 대전 충남 연설 요약 전문!

URL복사

<이재명 경기지사(대선 후보) 누구든 힘든 국민이 마음 것  부담없이 생필품 그냥드림 가저갈 수 있다.

 

아래와 같이 이재명 대선주자의 대전 충남 지지연설 전문 연설문입니다.

청년들이 친구와 전쟁을 치르고 있습니다.
수백 장의 이력서를 남긴 채 죽어가고 있습니다.
배달 오토바이 타다 죽어가고
공장 기계에 눌려 죽어가고 있습니다.

국정농단 세력이 귀환하여 촛불 이전으로 회귀할 위험이 있습니다.

단 한 명의 국민도 불안한 미래 때문에 생명을 포기하는 일이 있어서는 안 됩니다.
젊은이들이 실패 두려움없이 과감하게 도전하고 협력하는 세상을 만들어야 합니다.

밤길 걷는 여성이 불안하지 않아야 합니다.
규칙을 어겨서 손해 보지 않고 규칙을 어기면 손해 보는 상식적인 세상을 만들어야 합니다.
할 일은 어떡해서든 해내는 강력한 대통령이 이 난국을 타개할 수 있습니다. 

말은 누구나 할 수 있습니다. 실천은 아무나 할 수 없습니다. 저 이재명은 할 수 없는 일은 약속하지 않고 약속한 일은 반드시 해냈습니다.

적폐정권의 먼지털기식 수사와 감사가 오히려 이재명의 청렴함을 증명했습니다.  청렴하고 유능하고 약속 지키는 이재명입니다. 

확고한 실용적 민생개혁 의지, 위기 돌파형 대통령이 위기 시대에 필요합니다. 모든 후보의 공약이 같습니다. 결국, 후보의 실천력에 달려있다는 것입니다.

후보들이 약속을 지키면 대한민국은 새로운 나라가 될 수 있습니다. 네거티브가 아무리 쏟아져도 저는 네거티브 안 하겠습니다.

대통령은 지배자가 아니라 대리인이고 일꾼일 뿐입니다. 어떤 경우에도 어떤 난관도 뚫고 반드시 이기겠습니다.  

공직은 누리는 자리가 아니라 일하는 자리라는 걸 보여 드리겠습니다. 
한 명의 공직자가 어떤 일을 해낼 수 있는지 입증하겠습니다.

 

 

"억울함이 없는 공정세상 이재명이 반드시 만들어 드리겠다고 밝혔습니다"

 

 

 

Reported by

김홍이/뉴스탐사기자

강동희/문화관광환경기자

권오춘/사회복지부기자


인터뷰컬럼

더보기
이재명 후보, ‘나는 대한민국 청년입니다’라는 말이 자부심 되도록 하겠다!!
<이재명 후보 ✔더불어민주당 예비 대선 주자> 이재명 후보, 미래가 불확실하고, 기회가 부족한 저성장 시대에 우리 청년들은 경쟁 아닌 전쟁을 합니다. 한국 사회에서 ‘청년’을 호명할 때, 안타까움이 담겨있는 이유입니다. 우리 사회를 함께 만들고 살아온 기성세대로서 미안합니다. 하지만 청년을 도움이 필요한 시혜의 대상으로만 바라보진 않겠습니다. 다만 경청하겠습니다. 오늘 청년 동료시민들을 만났습니다. 5평짜리 오피스텔 관리비가 23만 원인데다가 내역조차 공개되지 않는 것에 대한 불합리함, 프리랜서 소득을 실제만큼 인정받지 못해 은행 대출에서 불이익을 받은 소외감, 정당 활동과 피선거권마저도 나이를 이유로 제약받는 답답함, 정상가족이 아니면 가족으로 인정받지 못하는 것에 대한 아쉬움, 방송 노동자들의 열악한 노동환경 속 불안함까지.. 짧은 시간 안에 문제점을 명료하게 전해주셨습니다. 청년들은 역시 대단한 특혜를 바라고 있지 않습니다. 공정하고 상식에 맞는 합리적 존중을 원할 뿐입니다. 나이가 어리면 판단력이 부족하다는 편견을 근거로 피선거권을 제한하는 것은 부당하고 지나칩니다. 약탈적 금융의 공공성 회복, 새로운 가족 유형에 대한 개방적 수용, 법을

정치경제사회

더보기
더불어민주당, 제20대 대통령선거 후보자... 이재명 후보 대선후보 확정 선출!.. 서울 합동연설회 연설문!!!
<이재명 후보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 확정 후 수락연설을 하고있다> 이재명 경기지사, ‘오징어게임’이 전 세계를 달구고 있습니다.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가 세계인의 놀이가 되었고, 추억 속의 ‘달고나’가 전 세계에서 유행합니다. 세계의 사랑을 받는 BTS 방탄소년단이 유엔총회에서 연설하고, 영화 기생충은 아카데미 4관왕에 올랐습니다. 우리 문화에 세계가 젖어 들고 있습니다. 우리의 서사에 세계가 빠져듭니다. 우리의 노래에 세계가 취하고, 한글을 배우는 세계인도 늘어간다고 밝혔습니다. ♡-존경하는 서울시민 여러분! 당원동지 여러분-♡ 백범 김구 선생은 “오직 한없이 가지고 싶은 것은 높은 문화의 힘”이라고 말씀하셨습니다. 김구 선생이 말씀하신 문화강국이 70여 년이 지난 지금 현실이 되고 있습니다. 로마, 파리, 뉴욕이 자리했던 세계의 ‘문화중심’에 서울이 나란히 할 날이 머지않았다고 말했습니다. 우리의 문화와 예술, 안정된 민주주의, 팬데믹에 대응하는 우수한 의료체계와 높은 시민의식, 무혈평화의 촛불혁명에 세계가 놀라워합니다. 이것이 바로 ‘보이지 않는 가치의 힘’, ‘소프트 파워’입니다. 대한민국의 소프트파워는 어떤 뛰어난 개인이나 정치인 혼자

문화예술스포츠

더보기
한국힙합문화협회 “2021 제9회 한류힙합문화대상 12월 4일 개최”, 발표하다
사단법인 ’한국힙합문화협회’는 12월2일부터 4일까지 3일간 “제 9회 한류힙합문화대상” 대회로 성대하게 개최한다.현재 청소년, 청년들의 주류문화로 각광받고 있는 힙합 분야의 경우, 십여년전만 하더라도 소수의 젊은이들이 열정을 붙태우는 비주류의 그들만의 문화로 인식되던 시기도 있었으나, 분야에서 활동하는 다양한 랩퍼들의 활동에 힘입어, 대학가 젊은이들의 요청이 이어지면서 현재는 젊은이들의 문화를 대표하고 있다.또한 힙합 댄서의 경우, 각종 유수의 세계대회에서 십여년 넘게 힙합댄서 크루들이 우수한 성적을 지속적으로 거두면서 이제는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젊음을 문화로서 대한민국을 넘어, 세계로 나아가고 있다.한류힙합문화대상 시상은 사단법인 한국힙합문화협회에서 2013년도부터 매년 연말 힙합의 4대 요소를 통괄하여 개최하여 오고 있으며, 분야에서 대한민국의 한류문화를 선도하며, 국가브랜드 위상강화 활동에 앞장서 온 힙합퍼들의 건강한 문화를 후원하기 위하여 진행하고 있는 명예 시상식의 성격이 강하였던 바이다.협회는 “금번 한류힙합문화대상 시상을 보다 규모있게 진행하면서, 국내 청소년, 청년들을 대상으로 하는 ”힙합댄스경연대회“와 ”힙합힐링콘서트“를 행사기간중 병행 개

방송연예

더보기
<한국연예예술인총연합회=인터뷰뉴스TV> 가수 윤천금, 한국연예예술인총연합회 가수협회.. 제21대 회장으로 당선!
<가수 윤천금 사단법인 한국연예예술인총연합회 가수협회 제21대 회장 당선> 1961년 설립 이후 60년 전통의 사단법인 한국연예예술인총연합회 가수협회 제21대 회장으로 ‘약속’,‘천사 같은 아내’,‘님바라기’ 등으로 사랑받고 있는 윤천금이 당선 확정되었다. 국내 최대 규모에 회원이 활동 중인 가수협회는 현인, 고운봉, 최희준, 박일남, 남일해, 남진 등 유명가수들이 회장직을 거쳐 갔으며 지금도 가수들의 친목 도모 및 권익을 보호하기 위해 꾸준히 노력해 나가고 있는 단체이다. 윤천금 신임회장은 1980년 제1회 TBC신인가요제 금상을 장욱조의 ‘그 한마디만’으로 수상하면서 본격 가요계에 두각을 나타낸 이후 오랜 방송 활동을 거쳐 ‘천사 같은 아내’,‘연가’,‘님바라기’까지 사랑받으며 확고한 가요계의 중견 가수로 자리 잡았으며 WBS 원음방송, TBN 강원교통방송 등에서 MC 활동을 한 바 있다. 한편 윤천금 회장은 회원들의 복지에 중점을 두고 권익 보호 및 방송 출연료 현실화 다양한 홍보 기회 부여에 집중하여 많은 혜택을 함께 나누는 단체로 만들어나갈 것이라는 포부를 밝히고 있다. Reported by 김학민 기자 권오춘 사진기자 김홍이 기자